추천기사

요즘은 주머니 사정이 빠듯해 외식을 즐기는 것조차 고민이 많아지는 게 사실이다. 한때 서민음식의 대명사였던 삼겹살같은 메뉴도 한 번 먹으려면 회식을 통해 먹거나 가족 단위의 크고 작은 행사가 있어야 즐길 수 있는 부담스러운 외식 메뉴가 됐다. 이런 고물가에 우리 미추홀구의 오래된 착한가격업소들은 가격 인상 폭을 최소화해 이른바 가성비를 유지하고 있다.

오늘 소개할 미추홀구의 착한가격업소는 이른바 ‘7천원의 행복이 가능한 주안역 맛집 숯불구이먹방으로, 주안역과 시민공원역 사이에 위치해 유동 인구가 많고 접근성이 뛰어난 곳이다. 삼겹살, 목살, 갈빗살, 차돌박이 등 질 좋고 저렴한 고기를 판매해 지역주민들뿐만 아니라, 주안역 주변 상권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도 인기가 많은 곳이다.

주변에 사랑병원을 비롯해 직장인도 자주 찾는 맛집으로, 메뉴판을 보면 육회비빔밥정식, 쟁반보쌈정식, 낙지덮밥 등의 식사 메뉴도 다양하게 준비돼 있어 낮과 밤, 많은 연령층의 손님이 식당을 애용하고 있다. 생삼겹살 1인분에 7,500, 갈빗살도 1인분에 12,900원이라는 착한가격을 유지하고 있으며, 점심에는 육회비빔밥정식, 쟁반보쌈정식 등이 주머니 사정이 여의찮은 젊은 세대나 직장인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가성비도 가성비지만, 무엇보다 손님들을 대하는 정영희 사장의 친절함이 숯불구이먹방의 최고 장점이 아닐까 한다. 또 상추, 마늘 등 채소 가격이 올해 긴 장마로 인해 천정부지로 뛰었는데도 불구하고 손님들에게 아낌없이 제공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 원자잿값과 인건비 상승 등으로 힘들고 어려운 점이 많지만 저렴한 가격에 맛 또한 좋다며 자주 찾아오는 손님들을 볼 때마다 힘이 난다고 말씀하시는 사장님. 고물가로 외식 한번 하기도 어려운 요즘, 숯불구이먹방 같은 우리 미추홀구 착한가격업소가 있어 든든하다.


삼겹살(150g) 7,500,

돼지갈비(260g) 8,900

미추홀구 석바위로 77-6(주안동)

422-5339


공공누리 제4유형 출처표시 및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가능

* 본 게시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가 만족스러우신가요? 평가에 참여하시면 누리집 개선에 도움이 됩니다.

닫기
추천 기사
  1. 나라를 지켜주셔서 고맙습니다
  2. 거리 공연으로 힐링하세요
  3. 밤에 오르는 문학산, 비류백제가 품었던 미래를 만나다
  4. 미추홀구의 따뜻한 손길
  5. 미추홀구의회 제279회 임시회 개회
  • 구정종합
  • 의정소식
  • 복지/건강/생활
  • 문화/교육/인물
  • 칼럼/기고
  • PDF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