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나이스미추

검색
회원가입
모바일 메뉴 열기
인기검색어

전체기사

옛 경인고속도로 인천 기점 ~ 서인천IC 구간이었던 인천대로의 옹벽과 방음벽이 철거되고 시민들을 위한 대규모 숲길과 문화공간이 만들어진다. 미추홀구는 314일 인천시와 함께 인천 숲길(인천대로 일반화) 조성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열었다.

지난 2017년 인천시는 국토부에서 경인고속도로 도로관리권을 이양받아 일반도로화를 추진하고 있다.

인천대로 일반화사업은 옛 경인고속도로 인천 기점 ~ 서인천IC 10.45구간의 옹벽, 방음벽 등을 철거해 단절됐던 도로 양측을 연결하면서 일반도로와 함께 23규모의 인천 숲길과 문화공간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총 사업비 8560억원이 투입돼 2027년 말 준공을 목표로 추진된다. 인천 기점~주안산단 4.8구간은 올해부터 2024년까지 1단계 사업으로, 주안산단 ~서인천IC 5.65구간은 2024년부터 2027년까지 2단계 사업으로 추진된다. 2단계 사업 구간은 국토부가 지하에 왕복 4차로 도로 건설을 추진하는 구간이기도 하다.

인천대로 일반화사업이 완료되면 현재의 왕복 8차로 도로 부지에 왕복 4~6차선 일반도로와 함께 주차장 11(1676), 공연장 등 문화시설 5(연면적 12100)이 들어서고 총 23규모의 인천 숲길과 자전거도로(왕복 20) 등도 조성된다.

길게 늘어선 선형공원은 많은 지역, 많은 주민들이 동일한 혜택을 볼 수 있는 장점이 있는 데다 인천 서남쪽과 북동쪽을 녹지축으로 이어 도보나 자전거 등으로도 오갈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인천을 두 곳으로 갈라놨던 경인고속도로를 일반도로로 만드는 사업에서 가장 핵심적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시민 의견을 최대한 반영하면서 공사 준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구 관계자도 미추홀구 구민들 의견에 따라 필요한 공간, 필요한 시설을 확충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공공누리 제4유형 출처표시 및 상업적 이용금지,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가능

* 본 게시물은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가 만족스러우신가요? 평가에 참여하시면 홈페이지 개선에 도움이 됩니다.

닫기
추천 기사
  1. 미추홀구의 역사를 담다
  2. 젊음의 거리로 리턴!
  3. 더불어 함께 사는 사회
  4. “다양한 임신 지원 서비스 한 번에 신청하세요”
  5. 버려진 물건에 새 숨을!
  • 구정종합
  • 의정소식
  • 복지/건강/생활
  • 문화/교육/인물
  • 칼럼/기고
  • PDF서비스